연예 > 연예일반

양희은 "가난해서 청바지 단벌...무대 같이 설수 없다 화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3 17:58:1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대화의 희열3' 양희은. (사진 = KBS 제공) 2021.06.23.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우리나라 포크 음악의 전설 양희은이 청바지에 얽힌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KBS2 '대화의 희열3'에는 양희은이 출연해 51년 음악 인생을 돌아본다.
 
양희은은 1970년대 무대에서 청바지를 입은 최초의 여가수로 주목받았다. 1집 '아침 이슬' 앨범 사진 속 양희은의 모습도 청바지에 청남방, 이른바 청청 패션 차림새다.

MC들이 "일부러 이렇게 코디하신 거냐" 묻자, 양희은은 "아니다. 청바지 한 벌로 생활도 하고 무대에 올라야 했다"고 말하며 가난해서 단벌로 활동할 수밖에 없던 뒷이야기를 들려준다.

양희은은 청바지에 운동화를 신고 무대에 올라 선배들에게 야단 맞았던 일화도 밝힌다. 양희은은 "'난 저런 애와 무대에 같이 설 수 없다'고 화를 낸 분도 있었다"며 당시 선배들에게 "예의 없다"고 평가 받은 파격적인 청바지 무대 패션에 대해 이야기한다.

양희은이 밝히는 그 때 그 시절 이야기는 오는 24일 오후 10시40분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