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양구 파프리카 37.5t올해 첫 일본 수출

등록 2021.06.23 20:14:5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강원도, 연내 2000t 수출 목표

associate_pic

[양구=뉴시스] 김경목 기자 = 23일 오전 강원도 양구군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파프리카 선적식이 개최되고 있다. (사진=강원도청 제공) 2021.06.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양구=뉴시스] 김경목 기자 = 강원도 양구에서 생산된 파프리카 37.5t(1억여원)이 23일 일본 수출길에 올랐다.

강원도는 이날 양구군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강원수출 파프리카 선적식을 갖고 연내 파프리카 2000t을 수출하겠다고 밝혔다.

수출 목표량은 지역별로 철원·인제 각 700t, 양구·횡성 각 300t이다.

도내에서는 철원 11호 12.6㏊, 양구 4호 3.0㏊, 인제 4호 4.5㏊, 횡성 4호 3.5㏊ 등 23호 농가에서 23.6㏊의 면적에서 파프리카를 재배하고 있다.

강원도는 경남에 이어 전국 두 번째 파프리카 주산지로 연간 1만t을 일본시장에 수출하고 있다.

안권용 ㈜강원수출 대표이사 겸 도 글로벌투자통상국장은 "수출 선적식을 기점으로 강원도산 파프리카 등 청정 농수산식품이 일본 전역을 넘어 글로벌 시장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집중육성 지원해 강원수출 25억불 달성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원도 출자기업인 ㈜강원수출은 올해 농수산식품 5억달러 등 25억달러 수출 달성을 목표로 세웠다.


◎공감언론 뉴시스 photo3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