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빨리 건강 되찾길" 임대기 육상연맹 회장, 이봉주에 금일봉 전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3 19:09:03
associate_pic
임대기(오른쪽) 대한육상연맹 회장이 수술 후 회복 중인 이봉주를 방문해 격려하며 금일봉을 전달했다.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임대기 대한육상연맹 회장이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를 찾아 빠른 쾌유를 기원하며 금일봉을 전달했다.

대한육상연맹에 따르면 임 회장은 지난 21일 이봉주가 입원 중인 병원을 방문해 전체 육상계의 마음을 전했다.

이봉주는 희귀질환인 근육긴장이상증으로 투병 중이다. 원인불명 허리 경련과 통증에 시달리다 최근 척수지주막낭종 제거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임 회장은 "수술이 성공적으로 진행돼 병실에서 걷는 이봉주 선수의 모습을 직접 보니 마음이 놓인다"고 말했다.

이어 "올림픽 은메달, 아시안게임 금메달, 보스턴 마라톤 우승 등으로 국민들께 힘을 줬던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선수가 빨리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오기를 기원하고 있다. 이른 시일 내에 건강을 회복해 예전의 건강한 모습으로 한국 육상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육상계 전체의 응원에 보답해주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associate_pic
이봉주(왼쪽)와 임대기 대한육상연맹 회장.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봉주는 "빠른 회복을 위해 응원해 주시는 육상인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7월부터 시작 예정인 재활 프로그램을 충실히 수행해 하루 빨리 건강을 회복, 한국 육상 발전을 위해 일조하겠다"고 답했다.

이봉주는 1996년 애틀랜타올림픽 마라톤 은메달, 1998년 방콕아시안게임 마라톤 금메달 등을 수확했다. 은퇴 후에는 대한육상연맹 임원 등으로 활동해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