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北 리선권 "미국과 그 어떤 접촉과 가능성도 생각 않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3 21:18:54
대미 접촉에 '아까운 시간, 무의미' 표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북한이 리선권 외무상 명의 담화를 통해 대미 접촉을 '무의미'하다는 방향으로 표현하고 그 가능성도 생각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입장을 냈다.

23일 리 외무상은 조선중앙통신에 낸 담화에서 "우리는 아까운 시간을 잃는 무의미한 미국과의 그 어떤 접촉과 가능성에 대해서도 생각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리 외무상은 "우리 외무성은 당 중앙위원회 부부장이 미국의 섣부른 평가와 억측과 기대를 일축해 버리는 명확한 담화를 발표한 데 대해 환영한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