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경기서부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앞 여성에게 소변 본 20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25 18:38:17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의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앞서 있던 20대 여성에게 소변을 본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공연음란 혐의로 A(20대)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오후 10시30분께 인천 미추홀구 인천지하철 2호선 주안역 에스컬레이터에서 앞서있던 B씨에게 소변을 본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귀가 조처했다”며 “추가 조사를 통해 죄명이 변경될 수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