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네이버-대한항공, 첫 협력물…스카이패스 마일리지로 네이버멤버십 이용 OK

등록 2021.07.21 13: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네이버는 21일부터 대한항공 멤버십 프로그램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를 활용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혜택을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마일리지 600포인트를 네이버플러스 월간 멤버십으로 교환하는 방식이다.

앞서 양사가 지난 2월 사용자 경험 증진을 목표로 기술 및 서비스 역량을 연계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나온 첫 협력물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여행이 자제되는 상황을 고려해 우선적으로 스카이패스 회원이 활용할 수 있는 혜택의 선택지로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추가하기로 협의했다. 스카이패스 마일리지 혜택의 활용도를 높이고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안전한 비대면 라이프스타일을 장려하기 위함이다.

네이버 역시 스카이패스 회원들에게 강력한 쇼핑 적립과 패밀리 기능, 디지털콘텐츠 등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혜택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하며 이용자 선택권을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양사는 항공권 발권부터 체크인-탑승까지 이어지는 항공 서비스 흐름에서 네이버의 인공지능(AI) 기술과 플랫폼을 이용해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고, 이 과정에서 고도화되는 원천 기술을 또 다시 서비스에 반영해 사용자 만족도를 높이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이사는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은 추가 적립과 콘텐츠 혜택을 제공하는 모델로서 여러 제휴사와 다양한 협업을 통해 포인트 활용처 및 콘텐츠 혜택을 추가하며 혜택의 외연을 확장해 나갈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며 "향후에는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대한항공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로 전환하는 등 추가적인 시너지 창출을 위한 논의를 빠르게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