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결제 재개 가능성 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7-22 05:06:4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혜경 기자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21일(현지시간) 비트코인을 테슬라 차량 구매 결제 수단으로 다시 허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CNBC 보도에 따르면 머스크는 이날 암호화폐 콘퍼런스인 '더 B 워드' 행사에서 "비트코인이 재생에너지와 튼튼한 석탄 공장들을 훨씬 더 많이 사용하는 쪽으로 움직이고 있는 것 같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재생에너지 사용 비중이 50% 이상일 가능성이 가장 높고 증가 추세에 있다는 것을 확인하기 위해 조금 더 실사를 해보고 싶다"면서 "만일 그렇다면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받아들이는 것을 재개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머스크는 지난 5월 트위터를 통해 "화석 연료가 비트코인 채굴에 사용되는 것을 우려해 우비트코인을 이용한 차량 구매를 중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 이후 중국 정부는 암호화폐 채굴업자들을 추방하며 단속을 벌였다. 이후 케임브리지 대학의 새 데이터에 따르면 많은 암호화폐 채굴업자들이 미국으로 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은 지구상에서 가장 값싼 전력 공급원의 본거지로, 재생가능한 전력 공급원이 있는 경우가 많다.

머스크는 "장기적으로 재생에너지가 가장 저렴한 에너지일 것"이라면서 "암호화폐 채굴업체들이 재생에너지로 나아가려는 의식적이고 결연한 노력이 있다면 테슬라는 그같은 노력을 지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