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방탄소년단, 英 BBC 라디오 특별공연…한국어 랩도

등록 2021.07.28 08:21: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_BBC Live Lounge. 2021.07.28. (사진 = 빅히트뮤직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영국 BBC 라디오 1 '라이브 라운지(Live Lounge)'에서 특별한 공연을 펼쳤다. 

방탄소년단은 27일(현지시간) 라디오 1 '라이브 라운지'에 처음 출연해 전 세계 음악팬들을 만났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지난해 8월 공개한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와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그리고 커버 곡으로 폴리스(The Police)의 '에브리 브리스 유 테이크(Every Breath You Take)'를 샘플링한 퍼프 대디와 페이스 에반스의 '아윌 비 미싱 유)I'll Be Missing You)'를 선곡해 열창했다.

'라이브 라운지'의 진행자인 아델 로버츠(Adele Roberts)는 방탄소년단을 소개하며 멤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 팬들을 향해 "보고 싶다"라고 외치며 팬들과의 만남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방탄소년단 무대는 트럭의 사이드 윙이 열리고 멤버들이 무대 위에서 '다이너마이트'를 부르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방탄소년단은 트럭에서 연주하는 밴드와 호흡을 맞추며 색다른 분위기의 '다이너마이트' 퍼포먼스를 완성했다. 철제 프레임으로 만들어진 무대 세트와 곳곳에 배치된 식물이 조화를 이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_BBC Live Lounge. 2021.07.28. (사진 = 빅히트뮤직 제공) photo@newsis.com

'퍼미션 투 댄스'로 또 다른 매력을 선사했다. 밝고 경쾌한 곡의 멜로디와 일곱 멤버의 부드러운 목소리가 어우러졌다. 곡 말미, 댄서들의 등장과 함께 시작된 국제수화 퍼포먼스도 압권이었다.

방탄소년단은 노토리어스 비아이지(Notorious B.I.G.)를 위한 헌정곡이기도 한 '아윌 비 미싱 유(I'll Be Missing You)'로 '라이브 라운지'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날 방송에서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 팬들에게 하고 싶은 메시지를 담아 '아윌 비 미싱 유'를 커버곡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특히, 랩의 일부를 한글로 개사해 불러 방탄소년단표 '아윌 비 미싱 유'가 탄생됐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_BBC Live Lounge. 2021.07.28. (사진 = 빅히트뮤직 제공) photo@newsis.com

방탄소년단은 '라이브 라운지' 진행자 아델과 화상 인터뷰도 진행했다. 28일 BBC 원(One) 및 BBC 아이플레이어(iPlayer)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라이브 라운지'는 글로벌 아티스트가 출연해 퍼포먼스와 커버 무대를 펼치는 영국 대표 음악 프로그램이다. 역대 출연자로는 푸 파이터스(Foo Fighters), 앨리샤 키스(Alicia Keys), 해리 스타일스(Harry Styles),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 등이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