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옥천 한 중학교 공사장서 비계 무너져 2명 중상

등록 2021.07.29 10:15: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옥천=뉴시스] 김재광 기자 = 29일 오전 8시13분께 충북 옥천군 이원면의 한 중학교 공사장에서 건물 외벽에 설치된 비계가 무너졌다.

이 사고로 작업자 A씨 등 2명이 골절상 등 중상을 입어 대전 병원 2곳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작업장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ipo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