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무면허 뺑소니 사고 뒤 운전자 바꿔치려 한 대학생 구속

등록 2021.07.30 09:44: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광주 서부경찰서 전경. 2019.01.23 (사진=뉴시스 DB)photo@newsis.com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무면허 뺑소니 사고를 내고 달아난 뒤 친구를 운전자로 내세워 범행을 은폐한 대학생이 구속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운전면허 없이 차를 몰다가 교통 사고를 낸 뒤 친구가 운전한 것처럼 꾸민 혐의(특가법상 도주치상·범인도피교사·도로교통법 위반)로 대학생 A(20)씨를 구속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월 광주 서구 치평동 한 도로에서 렌터카를 운전면허 없이 몰다가 정차 중인 승용차·자전거를 잇달아 들이받은 뒤 달아난 뒤 범행을 은폐하기 위해 친구를 운전자로 내세운 혐의다.
 
당시 사고로 승용차·자전거에 타고 있던 2명이 다쳤으나, 비교적 가벼운 부상을 입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 결과 운전 면허가 한 차례 취소된 A씨는 친구 명의로 빌린 차를 몰다 사고를 냈으며, 검거 직후 렌터카 대여 명의자인 친구가 운전했다며 범행을 발뺌한 것으로 드러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