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5·18 사형수' 김종배 "윤석열 국민의힘 입당 실망" 지지철회

등록 2021.07.31 16:38: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미소 기자 = 김종배 5·18역사왜곡처벌농성단 대표가 2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열린 공개질의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날 5·18역사왜곡처벌농성단은 전두환 전 대통령에 39년 전 사살명령을 자백하고 5.18 당시 무력진압 이후 사체를 어떻게 처리했는지 상세히 자백할 것 등을 공개질의를 통해 요구했다. 2019.05.21.  misocamera@newsis.com


[광주=뉴시스] 배상현 기자 = 5·18 사형수 였던 김종배 전 의원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 지지를 철회했다.

 김 전 의원은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석열 예비후보를 더 이상 지지할 수 없다"고 밝혔다.

 김 전 의원은 "국민의힘은 아직도 피비린내가 가시지 않은 학살 정권의 후예들을 정리하지 못하고 두 전직 대통령이 감옥에 있는 정당이다"면서 "윤 예비후보의 국민의힘 입당은 아쉽고 실망스러울 뿐이다"고 말했다.

 그는 윤 전 총장을 그동안 지지했던 이유에 대해 "한국사회의 구조적 모순과 한국정치의 병폐인 극단적인 이념대결과 진영논리를 극복 할 수 있는 적임자로 윤석열 후보에게 기대를 많이 했다”면서 “특히 부정적 여론이 많은 호남지역에서 호남인들을 설득해 전국적인 지지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윤 전 의원은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두 당은 국민의 신뢰를 받을 수 없는 정당이다"고 밝혔다.

김 전 의원은 그동안 윤 전 총장에 대해 "지역·이념 갈등 넘을 적임자이자, 용기와 배짱을 높게 산다"며 지지 의사를 밝힌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