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빌 게이츠 부부 이혼 절차 마무리…175조원 재산분할 합의

등록 2021.08.03 06:44: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27년 만의 파경…결별 발표 3개월 만
재산 분할 내용은 비공개

associate_pic

[시애틀=AP/뉴시스]빌 게이츠와 멀린다 게이츠 부부가 지난 2019년 2월1일(현지시간) 미 워싱턴주 커클랜드에서 인터뷰하며 웃고 있다. 이들은 2일(현지시간)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고 27년 만의 결혼 생활을 완전히 끝냈다. 2021.08.03.

[서울=뉴시스] 신정원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 공동 창업자이자 세계적인 부호인 빌 게이츠와 아내 멀린다 프렌츠 게이츠가 2일(현지시간) 27년 만에 결혼 생활을 공식적으로 끝냈다.

CNBC 등은 이날 미 워싱턴주 킹카운티 상급법원에 제출된 이혼 서류를 인용해 두 사람이 이혼을 공식화했다고 보도했다.
  
결혼 27년 만이다. 결별 소식이 전해진 지 3개월 만이기도 하다.

두 사람은 지난 1987년 만나 1994년 결혼했다. 빌 게이츠는 1975년 폴 앨런과 함께 MS를 창업했는데 멀린다는 1987년부터 1996년까지 MS에서 일했다. 두 사람은 결혼 후인 지난 2000년 자선재단인 '빌 앤드 멀린다 재단'을 공동 설립하기도 했다.

그러다 지난 5월3일 각자 트위터를 통해 결별 합의 소식을 알렸다. 멀린다는 남편이 성범죄자 제프리 엡스타인과 가까이 지낸 것에 불만을 품었으며 이미 2년 전부터 이혼 변호사를 선임하는 등 이혼 수순을 밟아왔다는 보도도 나왔다.     

천문학적인 재산에 이들의 결별은 '세기의 이혼'으로 불리며 전 세계의 이목을 끌었다.

빌 게이츠는 현재 1520억 달러(약 174조9500억원)의 순자산을 보유, 세계 부호 4위에 올라 있다.

다만 구체적인 재산 분할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언론들은 이들이 재산 분할에 합의했지만 그 내용은 법원에 제출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또 양쪽 모두 이혼 서류에서 개명을 원하지는 않았다고 했다.

두 사람은 지난 5월 결별 발표 당시 자선 재단은 계속 공동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는데 CNBC는 이혼과 함께 이 역시 끝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