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테슬라 7월 판매 22대로 급감…'벤츠 E클래스' 2567대로 1위(종합)

등록 2021.08.03 20:09: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벤츠 E클래스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지난달 수입차 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차종별 판매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5~6월 모델 Y와 모델 3으로 수입차 모델 1위를 차지한 테슬라는 물량 부족으로 판매가 줄었다.

3일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지난달 신차 등록 대수는 총 15만9043대로 전월 대비 4.8%, 전년 동월 대비 8.6% 감소했다.

국산차 신차 등록은 13만4158대로 전년 동월 대비 13.1% 줄었지만, 수입차는 2만4885대로 26.4% 늘었다.

다만 테슬라 7월 등록 대수가 22대로 급감하면서 지난달 수입차 등록 대수는 6월 대비 21% 감소했다. 테슬라의 수입차 브랜드 등록 순위는 3위에서 23위로 하락했다.

지난달 벤츠 E클래스 등록 대수는 전월 대비 무려 117.4% 증가하면서 1위를 기록했다. E클래스는 지난달 2567대를 판매했다. 이어 BMW 5시리즈(1601대), 벤츠 S클래스(1379대), 아우디 A6(1274대) 순으로 많이 등록됐다. 지프(1003대), 폭스바겐(942대), 미니(870대), 포르쉐(712대), 토요타(695대)가 그 뒤를 이었다.

수입차 브랜드 등록 순위는 벤츠가 7094대로 1위, BMW는 6024대로 2위, 아우디 2634대로 3위, 볼보 1153대로 4위, 렉서스 1027대로 5위를 차지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테슬라 모델Y

국산차 차종별 1위는 기아 쏘렌토(6804대)가 차지했다. 이어 현대차 그랜저(6571대), 기아 K8(6565대), 현대차 아반떼(6078대), 기아 카니발(6047대) 순이다.

국산차 브랜드별 판매는 현대차(제네시스 포함)가 4만9994대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기아 4만4544대, 쌍용차 5891대, 르노삼성차 5349대, 쉐보레 4597대 순이다.

7월 전체 등록 차량의 사용 연료별 대수는 휘발유가 전년 동월 대비 9.3% 감소한 8만1744대, 경유가 25.1% 줄어든 4만639대, LPG가 10% 감소한 9338대다.

반면 하이브리드는 21.1% 증가한 1만6810대, 전기는 165.4% 증가한 8190대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