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최재형, 尹가족 의혹에 "후보 본인 검증이 가장 중요"

등록 2021.08.04 16:53: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尹설화, 정치 준비 부족해서겠지만 곧 잘할 것"
"尹 입당으로 인한 지지율 변화는 지켜봐야"

associate_pic

[파주=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4일 경기도 파주 한 스튜디오에서 대선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2021.08.0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정윤아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4일 경쟁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가족 의혹 검증에 대해 "대통령 후보 자신에 대한 검증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최 전 원장은 이날 대선출마 선언 직후 YTN뉴스에 출연해 '윤 전 총장이 가족 의혹으로 호된 신고를 하고 있는데 대통령이 되기 위해선 가족관계 검증이 이뤄져야 한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가족들에 대한 검증은 국민들이 판단하실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으로 자신의 지지율이 주춤하다는 질문에 대해 "윤 전 총장의 입당은 보수 야권 전체의 힘을 모으는데 큰 힘이 된다고 생각하고 환영한다"며 "윤 전 총장의 입당이 제 지지율에 영향을 미쳤는지 여부는 좀 더 시간을 두고 봐야할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윤 전 총장의 여러 설화에 대해 "윤 전 총장이 저보다는 먼저 총장직을 사퇴하시고 준비하셨겠지만 아직 조금 정치에 관해서는 준비가 부족한 부분이 있어서 그런 말이 나오는게 아닌가 생각한다"면서도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런 부분을 잘 할거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윤 전 총장에 대한 평가로는 "지난해부터 정권의 탄압에 맞서 법치주의를 지키느라 고생을 많이 하셨다"며 "또 그 이후에 보수야권의 정권교체에 대한 희망 중심에 서계신 분으로 큰 역할 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최 전 원장은 '경선에서 공약으로 맞서보고 싶은 상대가 있느냐'는 질문에 한참 생각을 하다 "당에서 가장 정책적으로 준비되신 분은 아마 유승민 전 의원과 윤희숙 의원일텐데 제가 감히 그런 분들과 토론을 하겠다고 말하긴 무리인거 같다"며 "충분히 준비해서 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