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체육회, 도쿄올림픽 송세라·마세건 메달리스트 포상금

등록 2021.08.24 15:32: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시체육회 2020 도쿄올림픽 참가 부산 소속 메달리스트 포상금 전달. (사진=부산시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제갈수만 기자 = 부산시체육회는 24일 시체육회관에서 장인화 부산시체육회장 및 김용완 부산시펜싱협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0 도쿄올림픽 펜싱 여자 에페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송세라(28·부산시청), 펜싱 남자 에페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마세건(27· 부산시청) 두 선수에게 포상금을 전달했다.

 2012년 런던올림픽 이후 9년 만에 펜싱 여자 에페 단체 종목에서 메달을 획득한 송세라와 남자 에페 단체 종목에서 올림픽 사상 첫 메달을 획득한 마세건의 다음 목표는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메달 획득이다.

이들은 "지금의 상승세를 이어나가 내년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는 더 좋은 성적으로 응원해준 많은 분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나아가 3년 남은 파리 올림픽에서는 금메달을 목표로 훈련에 전념하겠다 다짐했다.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선수단 단장으로 참가한 장인화 부산시체육회장은 "올림픽 기간 동안 많은 선수들을 만나고 메달을 획득하였지만 부산 소속 선수들은 특별히 더 기억에 남는다" 며 "특히 세계 1위인 중국과의 준결승에서 송세라 선수의 활약은 대단했다"고 말했다.

또한 " 내년에 있는 항저우 아시안게임과 2024 파리올림픽에서도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jgs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