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창원경상대·삼성창원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 1등급

등록 2021.08.26 15:13: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창원경상국립대병원. (사진=창원경상국립대병원 제공). 2020.06.01.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김기진 기자 = 창원경상국립대병원과 삼성창원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7차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심장질환은 2019년 우리나라 주요 사망원인 2위로 질병의 위험도가 높고 질병 발생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그 중 심근경색, 협심증으로 대표되는 허혈성 심장질환의 경우 인구 10만 명 당 환자수가 매년증가하고 있다.

관상동맥우회술은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인 관상동맥이 좁아지거나 막혔을 때 대체할 수 있는 혈관을 연결해 심장에 혈류를 공급하는 우회로를 만들어주는 수술이다.

associate_pic

성균관대학교 삼성창원병원 *재판매 및 DB 금지

7차 평가는 2019년 7월부터 2020년 6월까지 진료분으로 허혈성 심질환으로 관상동맥우회술을 실시한 종합병원이상 85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평가지표는 ▲관상동맥우회술 총 건수 ▲퇴원 시 아스피린 처방률 ▲수술 후 출혈이나 혈종으로 인한 재수술률 ▲수술 후 30일 내 사망률 등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