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요기요 수익 가맹점 몫으로…아모레 아리따움의 상생

등록 2021.09.09 08:30: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아모레퍼시픽 아리따움 디비전장 박태호 상무(왼쪽),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박해웅 플랫폼사업본부 부사장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아모레퍼시픽 토탈뷰티 솔루션 매장 아리따움은 지난 8일 서울 서초구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에서 배달앱 요기요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었다.

요기요에서도 아리따움 매장에서 판매하는 제품 주문이 가능하다. 배달 주소지 주변 아리따움 매장에서 원하는 제품을 선택하면 즉시 배송한다. 수도권 주요 지역에서 시범 운영 중인 서비스를 전국 아리따움 매장으로 확대하고, 공동 마케팅도 진행할 계획이다.

고객이 요기요를 통해 구매하는 제품 수익은 전액 아리따움 가맹점주에게 돌아간다. 아리따움은 그동안 카카오 톡스토어 운영·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운영, '오늘도착' 서비스, 샘플마켓 설치 등을 지원했다. 앞으로도 가맹점주·본부의 상생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아모레퍼시픽 아리따움 디비전장 박태호 상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비대면 상황에서도 고객과 매장의 원활한 연결고리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아리따움은 고객 중심 가치를 바탕으로 가맹점 경영주들과 상생을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