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승범·박동진 연속골' 김천, 아산에 2대 0 승...9G 무패

등록 2021.09.14 13:25: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김천=뉴시스] 박홍식 기자 = 김천이 홈경기에서 아산에 2대 0으로 승리하며 1위를 지켰다. 

14일 김천상무프로축구단에 따르면 전날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29R 충남아산FC와 홈경기에서 후반 고승범, 박동진의 득점에 힘입어 2대 0으로 승리했다.

아산의 선축으로 시작된 전반 초반, 공격권은 아산이 가졌다.

전방 압박을 통해 김천의 공격 통로를 차단했고 전반 15분까지 양 팀의 슈팅은 전무했다.

침묵을 깬 건 김천이었다.

허용준이 헤더로 첫 공격을 기록했다.

양 팀은 빠른 공격 전개를 통해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지만 0대 0으로 전반을 마쳤다.

김천은 후반 시작과 함께 서진수를 빼고 고승범을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

김태완 감독의 용병술은 이번에도 적중했다.

후반 11분, 고승범이 문전 혼전 상황에서 침착하게 헤더로 밀어 넣으며 선취골을 터뜨렸다.

후반 19분, 김천은 허용준을 빼고 정재희를 투입하며 측면을 강화했다.

김천의 공격은 계속됐고 추가골이 나왔다.

후반 38분, 정재희의 패스를 받은 박동진이 문전에서 슈팅 득점에 성공하며 김천이 2대 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점 3점을 챙기며 1위를 수성한 김천은 오는 18일 창원축구센터에서 경남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1’ 30R 원정 경기를 치른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