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귀성길 운전조심"…일요일, 내륙곳곳 짙은 안개

등록 2021.09.19 04:00:00수정 2021.09.19 05:25: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안개·구름 영향 전국 대체로 흐려
내륙 중심으로 일교차 10도 이상
대기상태는 청정…미세먼지 '좋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영환 기자 =서울 용산구 N서울타워를 찾은 한 시민이 구름 낀 하늘을 바라보고 있다. 2018.04.04.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정유선 기자 = 연휴 둘째 날인 19일은 안개와 구름의 영향으로 일부 지역이 가끔 흐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습한 대기로 밤 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새벽부터 오전 9시 사이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강원영서남부, 충청권내륙, 전라내륙, 경북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 안개가 낄 것으로 예상된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가시거리 1㎞ 미만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특히 강이나 호수, 골짜기에 인접한 지역은 국지적으로 매우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가시 거리가 급격하게 변할 가능성이 있으니 귀성길 교통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야겠다.

전국적으로 구름도 가끔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 나겠다.

이날 아침 기온은 14~21도, 낮 기온은 24~29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1도, 수원 19도, 춘천 17도, 대관령 11도, 강릉 17도, 청주 19도, 대전 18도, 전주 19도, 광주 19도, 대구 17도, 부산 20도, 제주 22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수원 28도, 춘천 27도, 대관령 21도, 강릉 26도, 청주 27도, 대전 27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대구 27도, 부산 27도, 제주 27도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을 유지하겠다.

한편 강원동해안과 경상권해안, 제주도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ram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