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호영·이원택, 이재명 캠프 합류…丁캠프 "개인적 차원"(종합)

등록 2021.09.22 22:54: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얼 기자 = 안호영 의원이 30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의회 기자실에서 정세균 전 총리 경선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열고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1.08.30. pmkeul@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우 이창환 기자 = 정세균 전 국무총리 캠프에 몸담았던 안호영·이원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전북권 순회경선 대의원·권리당원 온라인 투표 개시일인 22일 이재명 경기지사 지지를 선언하고 나섰다.

정 전 총리 캠프 전북본부장을 맡았던 안호영 의원은 22일 페이스북에 "역사적인 전북 경선을 앞두고 저는 전북발전을 위해 함께 해왔던 다양한 분들과 숙의한 결과, 전북의 시민사회가 결집한 기본국가전북연대의 상임고문 제안을 수락하기로 결정했다"고 적었다. 이 단체는 이 지사 지지단체다.

이어 "지난 19일에는 완주진안무주장수 지역위원회 화상회의를 개최해 당원 동지들의 의견도 수렴했다"며 "당원들은 같은 지역구 국회의원이었던 후보가 사퇴해 어렵고 힘든 상황이지만 민주정부를 지켜내기 위해서는 본선에서 이길 수 있는 후보를 선택하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는 "우리에게는 전북 발전에 대한 약속을 지키고 실천할 수 있는 믿음을 줄 수 있는 후보가 절실하다"며 "전북 경선을 통해 하나 되는 민주당으로 각 후보를 용광로처럼 화합시키며, 새로운 시대를 여는 승리의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대의원 및 권리당원 선거인단 투표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촉구했다.

이 지사 캠프는 언론에 배포한 공지에서 "정 전 총리를 지지했던 안 의원이 이재명 후보 지지단체인 기본국가전북연대 상임고문직을 수락했다"며 "안 의원은 정 전 총리의 미래경제캠프 전북본부장을 맡아 왔다"고 소개했다.

이원택 의원도 같은날 페이스북에 "저는 당원동지 여러분들의 뜻을 모아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기로 결정했다"며 "이재명 후보와 함께 대동세상의 꿈을 실현하겠다. 지방소멸을 막고 국가균형발전을 통해 전북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 의원의 페이스북 게시물을 공유한 뒤 "의원님, 새로운 나라 만드는 길에 함께 하게 돼 기쁘다. 큰 힘이 됐다"며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정 전 총리 캠프 측은 안 의원의 이 지사 지지조직 합류에 대해 개인적인 차원이라고 선을 그었다.

캠프 핵심 관계자는 "정 전 총리는 우리가 원팀이 돼서 힘을 합할 때 중간지대가 있어야 완충작용을 하지 않겠느냐고 했다"며 "지금 현재까지는 의원 한두명 가는 건 개인 생각이다. 정 전 총리는 우리가 잘해야 한다는 얘기 뒤에는 아무런 말도 없다"고 전했다.

또다른 관계자도 "캠프에서 행동을 같이하자는 등 어떤 방침을 정하거나 논의 자체를 한 것은 없다"고 부연했다.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이원택 국회의원(전북 김제·부안).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leec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