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뉴욕 숙소 앞 교민들 "지지해요"…文, 어린이 손 잡으며 '화답'

등록 2021.09.22 23:14:44수정 2021.09.22 23:32: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유엔총회 연설 위해 나서면서 지지 교민들 만나
21일 뉴욕 출국해 하와이行…23일 밤 서울 도착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문재인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장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위해 숙소를 나서면서 교민들과 만나는 모습. (사진 = 대한민국청와대 유튜브 영상 캡처) 2021.09.22.

[호놀룰루(하와이)=뉴시스] 안채원 기자 = 청와대는 22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76차 유엔총회 기조연설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했던 문재인 대통령이 숙소 앞으로 찾아온 교민들을 만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문 대통령은 21일(이하 미국 현지시간) 오후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제76회 유엔총회 고위급 회기에서 기조연설을 발표했다.

영상에는 당시 문 대통령이 기조연설 발표를 위해 숙소를 나서면서 운집한 수십명의 교민들의 환호에 손을 흔들며 화답하는 모습이 담겼다.

파란색 풍선을 흔들고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를 응원하는 내용의 플래카드를 든 교민들은 "사랑해요 문재인", "지지해요 문재인"을 연호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길 건너 있는 교민들에게 다가가 손을 흔들고 미소를 지었다. 어린이들에게는 직접 다가가 악수를 하기도 했다.

청와대는 해당 영상에 한복을 입은 어린이가 '대통령님 아프지 마세요. 자랑스러운 나라 끝까지 부탁해요'라는 문구가 적힌 종이를 들고 있는 모습도 담았다.
associate_pic

[뉴욕(미국)=뉴시스] 미국 뉴욕 교민들이 19일(현지시간) 오후 센트럴파크 인근 거리에서 제76차 유엔총회 고위급 회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에게 환영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21.09.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9일 뉴욕에 도착한 당일에도 숙소 앞에 모인 수십명의 교민들로부터 환영 인사를 받고 손을 흔들어 화답하는 모습이 공개된 바 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유엔총회 연설을 마치고 미국 뉴욕을 떠나 하와이 호놀룰루에 도착했다.

문 대통령은 22일 펀치볼 국립묘지 헌화식과 독립유공자 훈장 추서식,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 등 일정을 소화한 뒤 귀국길에 오른다.

하와이 호놀룰루 히캄 공군기지에서 오후에 출발한 문 대통령은 한국 시간 23일 밤 서울공항에 도착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