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허위 조작보도, 헌법 파괴 중대범죄…징벌배상 필요"

등록 2021.09.23 09:33:45수정 2021.09.23 09:50: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조선일보, 민주주의 파괴하는 중대범죄"
"형사처벌 외 강력한 징벌배상 반드시 필요"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2일 서울 동작 소방서를 찾아 사회 필수인력인 소방관들을 격려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09.2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23일 경기 성남 분당구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제기하는 언론을 향해 "악의적 왜곡으로 선거에 개입한 언론의 중범죄에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이같이 밝힌 뒤 "특정 후보를 불리하게 하려는 가짜뉴스는 허위 사실공표, 후보자 비방, 선거방해, 명예훼손은 물론 헌정질서 파괴행위"라고 맹비난했다.

그는 특히 의혹을 집중제기하는 조선일보를 거론하며 "조선일보 계열사들의 체계적이고 의도적인 허위 조작보도는 민주주의를 지키라고 국민과 헌법이 부여한 특권을 악용해 헌법과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중대범죄"라고 직격했다.

이 지사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언론 보도까지 거론하며 "악의적 언론은 전두환을 찬양하고 억울한 5·18 광주의 희생자들을 폭도로 비난해 2차 가해했다. 가짜뉴스로 선량한 국민들을 속여 집단학살을 비호하는 정신적 좀비로 만들었다. 그 죄는 집단학살범죄 그 이상"이라고 거칠게 비난했다.

그러면서 "고의적·악의적 허위보도에 형사처벌 외에 강력한 징벌배상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