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H, 'LH가든쇼' 작품 공모전…인천검단 신도시에 정원 설치

등록 2021.09.23 09:43: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시그니처가든 국제공모·작가정원 공모 동시에 진행
다음달 12~13일 이메일 통해 작품 접수…28일 결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다음달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제3회 LH가든쇼' 시그니처가든 국제 공모와 작가정원 공모에 대한 작품 접수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시그니처가든은 이번 공모 대상인 인천검단 '제2호 근린공원' 내 22개 정원 중 대표성을 띄는 랜드마크 정원을 말한다.

'LH가든쇼'는 정원에 대한 국민의 관심 및 수요 증가에 따라 지난 2018년 세종 무궁화공원 조성을 위해 처음 추진됐으며, 작년에는 작품 공모를 통해 평택고덕 지구에 동말근린공원이 설치됐다.

이번 제3회 LH가든쇼 작품 공모전으로 LH는 2기 신도시인 인천 검단신도시 지구 내 제2호 근린공원(5만5695㎡)에 공공정원 22곳을 설치한다. 내년 6월에 가든쇼도 개최할 예정이다.

공공정원 22곳은 이번 시그니처가든(1곳) 국제공모와 작가정원(7곳) 공모 선정 작품, 그 외에 국내외 작가초청을 통한 4개 작품, 주민참여 및 대학생 참여를 통한 10개 작품으로 구성된다.

이번 LH가든쇼의 주제는 '대지의 주름, 자연의 물결'로, 공모 참가자는 검단의 지명이 검붉은 갯벌과 신성한 마을에서 유래됐다는 것과 연계해, 쉼 없이 변화하며 움직이는 자연의 흐름을 정원 설계에 담아야 한다.

한편 시그니처가든 국제공모는 국내에서 처음 실시되는 국내·외 협업 공모다.

공모 참가자격은 조경, 정원, 원예, 도시 등 관련 분야의 국내·외 전문가로, 참가팀은 반드시 국내 1인 및 국외 1인으로 구성해야 한다.

공모 대상지 규모는 약 2500㎡로, 인천 검단신도시 제2호 근린공원의 진입부에 위치하는 랜드마크이므로 참가자는 공원을 대표할 수 있는 디자인을 제안해야 한다.

총 1개 작품을 선정하며, 선정 팀에게는 LH 사장상과 함께 조성비용 11억원(설계비 2억원, 시공비 9억원)을 지원한다.

'작가정원' 공모는 공원 동선을 따라 위치한 7개 정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공모 참가자격은 조경, 정원, 원예, 도시 등 관련 분야 국내 전문가이며, 1인 단독 참여가 원칙이고, 작품을 중복으로 접수할 수 없다.

작품은 총 7개를 선정하며, 선정된 7팀에게는 작품당 조성비용 6000만원(설계비 1000만원, 시공비 5000만원)을 지원한다.

작가정원 공모에 선정된 7개 팀은 내년 6월 정원 조성 완료 후 현장 심사를 통해 순위를 결정하고, 대상 수상팀에게는 영국왕립원예협회가 주최하는 가든쇼 참가기회를 제공한다.
 
선정 결과는 다음달 28일 LH가든쇼 홈페이지에 게시되며, 선정자에게는 개별 통지할 예정이다.
 
정수미 LH도시경관단장은 "내년에는 인천검단신도시에 1만 가구 이상이 입주할 것으로 예상하는 만큼 LH가든쇼 개최를 통해 도시 활성화를 견인함으로써 주민 커뮤니티를 활성화하고 입주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