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홈타운' 유재명, 아내 잃은 슬픔 열연…몰입도↑

등록 2021.09.23 21:31: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유재명 2021.09.23(사진= tvN ‘홈타운’ 방송화면 캡처, 에이스팩토리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배우 유재명이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의 기대를 충족시켰다.

지난 22일 첫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홈타운'은 1999년 사주시, 연이은 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 최형인(유재명 분)과 납치된 조카를 찾아 헤매는 조정현(한예리 분)이 사상 최악의 테러범 조경호(엄태구 분)에 맞서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유재명은 참혹한 테러 사건으로 아내를 잃은 주인공 최형인 역으로 분해 아우라부터 눈빛, 표정까지 촘촘히 쌓은 3박자 연기로 극에 묵직한 힘을 불어넣었다.

이날 유재명은 과거와 현재 사이 숨은 진실을 품은 최형인을 날 선 눈빛과 세밀한 표정 변화로 표현하며 극을 몰입도 있게 이끌었다. 특히 시점이 달라지는 넓은 간극은 그만의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채워냈다.

유재명은 한 인물이 겪어온 시간의 흐름을 노련한 연기력으로 채우며 시점에 따른 두 얼굴을 완성했고, 이는 극에 대한 흡인력을 높이며 유재명을 통해 극을 따라가게 했다.

'홈타운'은 매주 수·목 밤 10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