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카카오페이, 3주 뒤 공모일정 재개…11월초 상장 목표

등록 2021.09.24 17:53:51수정 2021.09.24 17:57: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달 20~21일 수요예측
25~26일 청약, 11월3일 상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카카오페이가 증권신고서를 자진 정정하고 오는 11월 초 상장을 목표로 공모일정을 재개한다고 24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측은 "금융소비자법(금소법) 관련 당국의 지도 사항을 반영하기 위해 펀드와 보험 서비스 개편 작업을 시행했다"며 "관련 내용을 증권신고서의 투자위험 요소에 상세하게 기술해 제출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상장 일정은 약 3주 순연된다. 다음달 20~21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25~26일 일반청약을 진행한 뒤 오는 11월3일 상장할 예정이다. 총 공모주식수와 공모가는 그대로 유지한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증권신고서상 투자위험요소를 기재함에 있어 금소법 적용에 따른 서비스 개편 상황을 투자자들이 충분히 이해할 수 있도록 보완했다"며 "상장 이후 금융소비자 보호에 앞장서면서 혁신 성장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금소법 시행에 맞춰 지난 23일 류영준 대표이사와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소비자 중심 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