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단양군 이어 제천시도 전시민 재난지원금 지급

등록 2021.09.27 16:14: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제천=뉴시스] 제천시청. (사진=제천시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제천=뉴시스] 이병찬 기자 = 충북 단양군에 이어 제천시도 코로나19 5차 국민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 시민 모두에게 같은 금액의 지원금을 주기로 했다.

시와 제천시의회는 27일 간담회를 열어 차별 없는 상생 지원금 지급이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함께하고 자체 재난지원금 지급 방침을 확정했다.

시에 따르면 제천 인구의 90.6%인 13만2313명이 정부가 주는 5차 재난지원금을 받는다. 이 중 93.2%인 11만1804명이 이날 현재까지 재난지원금 25만원을 수령한 상태다.

시와 시의회는 지급 대상에서 빠진 1만 2375명(9.4%)에게도 시 자체 예산을 들여 같은 금액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소요 예산 30억9400만원은 시 예비비로 충당한다.

시는 자체 재난지원금을 전액 제천화폐 '모아'로 지급할 방침이다. 신청 방식이나 일정은 이른 시일 내에 공지할 예정이다.

정부의 5차 재난지원금에 대한 이 지역 이의신청 접수 건수는 536건이다. 이 중 212건이 인용됐으며 70건은 기각됐다. 나머지는 심사 중이다.

한편 단양군과 단양군의회는 지난 24일 간담회에서 5차 재난지원금을 받지 못한 군민 2066명에게 총 5억1650만원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cl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