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보이스트 한승화, '노래(SONG)' 10월 공연

등록 2021.09.28 17:42: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토요 신진 아티스트 시리즈' 16번째 무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포스터(사진=롯데문화재단 제공)2021.09.2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오보이스트 한승화가 롯데콘서트홀의 '토요 신진 아티스트 시리즈' 16번째 주인공으로 나선다. 

한승화는 오는 10월23일 오전 11시30분 '노래(SONG)'를 주제로 오보에 특유의 서정적이면서 감미로운 음색을 들려줄 수 있는 작품들을 다채롭게 선보인다.

영국 작곡가 하티의 '오보에와 피아노를 위한 샹소네트'를 첫 곡으로 선보이며 편안하고 가벼운 멜로디로 공연의 문을 연다. 이어 괴테가 쓴 동명시에 곡을 붙인 슈베르트 가곡 '들장미'를 주제로 한 12개의 짧은 변주곡을 선보인다. 꾸밈없고 소박한 감성이 매력적인 이 곡을 오보에의 색다른 음색으로 관객에게 전한다.

한승화는 선화예중과 선화예고를 거쳐 연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실기우수 장학금을 받으며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 후 도불해 파리 폴 뒤카 음악원을 졸업했다.

이어 휴에이-말메종 국립음악원(CNR)에서 연주자과정과 함께 실내악 연주자과정 디플롬을 취득했고, 동 음악원에서 전문연주자과정과 최고연주자과정을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디플롬을 취득했다. 이후 프랑스, 일본, 독일 등에서 연주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롯데문화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클래식 시장을 활성화하고, 신진 아티스트들에게 연주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토요 신진 아티스트 시리즈'를 시행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