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가정보육 어린이 과일꾸러미' 경기도산 과일 우선 공급

등록 2021.09.28 17:36: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경기도, 농협 경기지역본부 등 꾸러미 공급업체 5곳
경기사과연구회 등 생산자단체 4곳 업무협약
11월부터 12월까지 가정보육 어린이에 과일꾸러미 공급

associate_pic

28일 오후 경기도청 신관2층 상황실에서 이용철 행1부지사와 꾸러미 공급업체 대표(5곳), 생산자단체장(4곳)가 가정보육 어린이 과일꾸러미 경기도산 공급 협약식을 맺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박상욱 기자 = 경기도가 도내 가정보육 어린이에게 제공하는 과일꾸러미에 경기도 생산 과일을 우선 공급하기로 했다.

도는 28일 농협 경기지역본부 등 꾸러미 공급업체 5곳,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등 생산자단체 4곳과 이 같은 내용의 비대면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도는 안전하고 우수한 과일이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경기도산 과일 수급과 홍보·지원에 노력할 방침이다.

농협 경기지역본부, 두레소비자생활협동조합연합회, ㈜한살림사업연합, 행복중심소비자생활협동조합연합회, 담양농협하나로마트 등 꾸러미 공급업체와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안성원예농협, 평택원예농협, 베농영농조합법인 등 생산자단체는 긴밀히 협조해 우수한 품질의 경기도산 과일이 차질 없이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도는 이번 협약으로 지난해부터 시작한 가정보육 어린이에게도 경기도산 과일을 우선 공급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도는 11월부터 12월까지 공급될 과일 꾸러미에 경기도에서 생산한 사과, 배 등 고품질 과일을 우선 공급해 경기도 과수농가의 판로 확보는 물론 어린이 건강 증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이번 협약은 가정보육 어린이에게 안전하고 품질 좋은 경기도 생산 과일 꾸러미를 공급하기 위한 것"이라며 "협약체결 기관들과 고품질의 경기도 생산 과일 꾸러미 공급, 과일 생산농가의 판로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어린이집 등 보육시설에 다니고 있는 어린이들과 차별 없는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고자 지난해부터 건강과일 지원대상을 가정 양육어린이까지 확대했다. 약 17만명이 추가로 지원을 받는다.

또 올해 가정보육 어린이 건강과일 지원방식을 지역화폐 지원금(4만5800원) 또는 과일 꾸러미(5여 종의 제철과일) 배송 중 선택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오는 30일 신청마감 후 대상자 자격요건 확인을 거쳐 11월부터 12월까지 양육가정에서 선택한 방식에 따라 과일 공급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이용철 경기도 행정부지사와 정용왕 농협 경기지역본부장, 김영향 두레생협연합 대표, 조완석 ㈜한살림사업연합 대표, 안인숙 행복중심생협연합 대표, 김범진 담양농협하나로마트 조합장, 명인복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회장, 홍상의 안성원예농협 조합장, 신현성 평택원예농협 조합장, 이정경 베농영농조합법인 대표 등 관계자 10여 명이 영상으로 참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