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GU+, SM엔터 'NCT·에스파' 온라인 공연 'XR SHOW' 연다

등록 2021.10.11 10:33: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2일 NCT DREAM…내달 9일 NCT 127, 20일 에스파 무대
무대에 초실감형 기술 덧입힌 가상현실 공연
U+아이돌Live 단독 중계…티켓 구매하면 통신사 관계없이 감상 가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LG유플러스는 SM엔터테인먼트와 함께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비대면 ‘XR SHOW’를 ‘U+아이돌Live’에서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기획한 이번 비대면 공연은 오는 12일 ‘NCT DREAM’을 시작으로 내달 9일 ‘NCT 127’, 20일 ‘에스파’ 순으로 진행된다. 모든 공연 실황은 ‘U+아이돌Live’에서 단독 중계되며, 티켓은 ‘U+아이돌Live’ 앱·웹페이지와 ‘SMTOWN &STORE’에서 판매한다.

이번 온라인 행사의 가장 큰 특징은 무대에 초실감형 기술을 덧입힌 XR 공연이다. 관람객들은 ‘NCT’ 및 ‘에스파’의 다양한 멤버들이 가상현실 속에서 펼치는 공연을 보다 실감나게 즐길 수 있게 된다.

가장 먼저 개최되는 NCT DREAM의 공연 ‘DREAM CINEMA’는 12일 오후 8시부터 90분간 총 5곡의 무대로 꾸려진다. 고객들은 스페셜 AR 티켓, 포토카드 세트, 포스트카드 북 등 다양한 기획 상품도 구매할 수 있다.

구매 티켓으로는 1개의 기기에서만 동시 접속이 가능하다. 지원 단말은 모바일, PC, TV 등이다. 모바일에선 안드로이드와 iOS 앱 마켓에서 U+아이돌Live 앱을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다. PC에서는 U+아이돌Live 웹사이트에서, IPTV에서는 U+tv를 통해 관람 가능하다.

최윤호 LG유플러스 XR사업담당(상무)은 “고객들이 LG유플러스의 XR 기술로 SM엔터테인먼트의 인기 아티스트들을 만나볼 수 있도록 실감형 무대를 준비했다”면서 “언택트 공연이 지금의 비대면 시대는 물론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도 고객들에게 생생한 경험을 전달할 수 있는 하나의 플랫폼으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6월 U+VR 앱에서 SM엔터테인먼트 ‘엑소(EXO)’의 온라인 전시관 ‘XR Gallery’를 공개한 바 있다. 고객들의 이동통신사와 상관없이 가상 전시공간에서 엑소의 미공개 사진·영상·음성·손글씨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해당 전시관은 웹 버전을 해외에도 공개했으며, 3일만에 20만명이 접속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