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병원 "이낙연, 선대위원장 수락해 원팀 선대위 구성해야"

등록 2021.10.14 10:05:27수정 2021.10.14 10:46: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외연확장 필수…당 전체 아우르는 통합·개방 선대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강병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9.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강병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13일 이재명 대선 후보의 선거대책본부와 관련해 "제일 중요한 건 이낙연 전 대표께서 선대위원장을 수락하셔서 큰 역할을 해주시는 것"이라고 밝혔다.

강 최고위원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나와 "외연확장이 필수이기 때문에 우리 당 전체 모든 분들을 아우르는 통합과 개방의 원팀 선대위를 구성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최고위원은 "이재명, 이낙연 두 분이 우리 당의 큰 정치 지도자로서 조만간 함께 만나 의견을 나누고, 손잡고 서로 대선 승리를 위해 뛰는 모습이 만들어질 것"이라고 했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이날 퇴임 후 이 후보 선대위에 합류하느냐는 질문에는 "아직 논의된 건 없다"면서도 "승리로 가는 길에 필요한 모든 분들이라면 적극적으로 손을 내밀고 함께 하게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당내 구성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에 대응할 태스크포스(TF)에 대해서는 "이 후보가 당의 대선후보가 됐기 때문에 당 차원에서 국민의힘 토건비리 척결 TF를 만들어 대응하는 것"이라며 "돈이 흘러간 걸 보면 곽상도 아들 50억 퇴직금처럼 국민의힘으로 흘러갔다. 이름이 떠오르는 사람들을 보면 죄다 국민의힘 쪽으로 연결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개발업자들과 국민의힘이 주 몸통이라는 것을 명확하게 밝혀내기 위한 당의 노력이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