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설훈에 "상심 컸을텐데 결단 고맙다"

등록 2021.10.14 18:31: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재명, 페이스북 글 통해 "설 의원의 뜻 잘 받아 안겠다"
설훈 "민주당 승리 위해 소임 다할 것…정권재창출 노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통령후보-당대표-상임고문단 간담회를 마친 후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1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윤해리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14일 이낙연 캠프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었던 설훈 의원에게 "아쉬움과 상심이 크셨을텐데 대의를 위해 결단해주셔서 고맙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경쟁 과정에서 어느 정도 과열은 부득이하고 또한 필요하기도 하다. 과거 어느 경선보다 다른 당의 어떤 경선 보다 절제되고 아름다운 경선이었다고 생각한다"며 "이제 차이 보다 같은 점에, 과거 보다 미래에, 민주개혁진영의 승리에 매진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는 "존경하는 설 의원의 뜻 잘 받아 안겠다"며 "하루빨리 상처가 아물고 새살이 돋을 수 있도록 저도 더 노력하겠다. 내어주신 손 끝까지 함께 잡고 4기 민주정부, 새로우 대한민국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설 의원은 전날 밤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소임을 다하겠다"며 "저는 민주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정권재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 경선 과정에 입은 상처가 아물고 새살이 돋아나려면 우리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낙연 후보를 지지하셨던 분들의 상심이 크실 줄로 안다. 아픔을 달래고 민주당이 승리하는 길, 지금껏 그래왔듯 잡은 손 놓지 말고 함께 걸어가자"며 " 문재인 정부가 성공하고 4기 민주정부를 이루는 길에서 서로를 지켜주며 앞으로 나아가자"고 제안했다.

설 의원은 대선 경선이 끝난 뒤 대장동 사건과 관련해 이 후보의 구속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에 민주당은 고용진 수석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내고 "당 지도부에 대한 충언이나 당을 향한 충정이라기에도 너무 지나치시다"며 "승복의 정치 전통을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일침을 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righ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