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름세 뚜렷한 '코픽스' 금리…최저 2.64%(종합)

등록 2021.10.15 17:10: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신규 코픽스 1.16%…전월 比 0.14%p↑
잔액 기준 코픽스는 0.03%포인트 상승
신잔액 코픽스도 오름세…0.02%p 뛰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변동형 주택담보대출(주담대) 기준금리로 활용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일제히 상승했다. 특히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증가폭을 보이면서 대출고객(차주)들의 이자 부담이 커질 전망이다.

15일 KB국민·우리·NH농협은행의 신규 코픽스 연동 주담대 금리는 월요일인 18일부터 0.14%포인트 올라간다.

은행연합회가 이날 공시한 9월 기준 코픽스에 따르면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1.16%로 전월 대비 0.14%포인트 상승했다. 지난 8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 효과가 본격화된 모습이다.

이에 따라 신규 코픽스 기준 주담대 금리는 국민은행 3.47~4.67%, 우리은행 3.14~3.85%, 농협은행 2.95~3.86%로 조정된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1.07%로 전월 대비 0.03%포인트 뛰었고, 신(新) 잔액 기준 코픽스도 0.02%포인트 올라 0.85%를 기록했다.

신 잔액 기준 주담대 금리는 농협은행의 경우 2.64~3.55%다. 국민은행과 우리은행은 가계대출 총량 관리를 위해 지난달부터 한시적으로 신잔액 기준 코픽스를 취급하지 않기로 했다.

코픽스는 NH농협·신한·우리·SC제일·하나·기업·KB국민·한국씨티은행 등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를 말한다.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은행이 지난달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잔액 기준보다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잔액 기준 코픽스와 신 잔액 기준 코픽스에는 정기예금, 정기적금, 상호부금, 주택부금, 양도성예금증서, 환매조건부채권매도, 표지어음매출, 금융채(후순위채·전환사채 제외)가 포함된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기타 예수금, 기타 차입금과 결제성자금 등이 추가된다.

은행연 관계자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고자 하는 경우 코픽스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후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단기 코픽스는 최근 4주간 공시금리 기준으로 0.88~1.04%다. 계약만기 3개월물인 단기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