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남부 '10월 한파' 계속...저녁 일부 비소식

등록 2021.10.18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일교차 15도 이상 커 건강관리 유의해야"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변근아 기자 = 18일 경기남부 지역은 아침 기온이 5도 이하로 갑작스러운 가을 추위가 이어지겠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이날까지 아침 기온은 대부분 5도 이하의 추운 날씨로 예보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수원 3도 등 영하 1~6도, 낮 최고기온은 수원 15도 등 13~16도로 예상된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커 건강관리 등에 유의해야 한다.

북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에는 인천경기서해안쪽에 약한 비가 내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기 시작해 저녁부터 점차 확대되겠다. 예상강수량은 5~20㎜다.

기상청 관계자는 "추위와 급격한 기온변화에 따른 영향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면역력 저하 등 건강 관리와 야외업무 종사자, 노약자 등은 체온 유지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미세먼지는 모두 '좋음' 수준으로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상태가 청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gaga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