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태현 예보 사장 "예금보험 한도 상향 검토"

등록 2021.10.18 16:25:35수정 2021.10.18 17:21: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의 예금보험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김태현 예금보험공사 사장이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10.1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홍 기자 = 김태현 예금보험공사 사장은 18일 현재 5000만원인 예금보험 한도 인상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 참석해 유동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예금 보호 한도 상향 찬반' 관련 질의에 "예금 보호 한도가 오랫동안 변화가 없어 다른 나라에 비해 보호 정도가 작은 건 사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그는 "목표기금이 짜여 있지 않아 급격히 올리기는 어려울 것 같다. 예금보험체계 개편에 보험료율과 대상, 목표기금 등이 모두 포함돼 있다"며 "차등화 방안을 포함해 다각적 방안을 깊이 있게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og888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