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수원, 본사 지붕태양광 준공…자체 태양광 60㎿ 달성

등록 2021.10.19 17:09:11수정 2021.10.19 17:49: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붕 면적 70%를 건물일체형태양광설비로 건설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 한국수력원자력은 경주 본사 사옥 지붕을 활용한 1.3㎿급 지붕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고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2021.10.19.(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고은결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은 경주 본사 사옥 지붕을 활용한 1.3㎿급 지붕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고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착공해 이날 준공한 지붕태양광발전소는 사옥 지붕 면적의 70%를 건물일체형태양광설비(BIPV)로 건설했다. 지붕의 건축마감 곡선을 그대로 살린 것이 특징이다.

한수원은 이번 지붕태양광발전소 준공에 따라 총 설비용량 60㎿의 자체 태양광발전소를 보유하게 됐다. 이는 국내 공기업 중 최대 규모로, 오는 2025년까지 100㎿의 자체 태양광발전소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2034년까지 신재생설비 12GW를 확보하고, 청정수소 생산·발전량 국내 1위 목표를 달성하도록 노력하는 등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