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배우' 폭로한 전 여친 누구길래…이진호 "파급력 있을 것"

등록 2021.10.19 21:43: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배우 김선호가 24일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하고 있다. (사진=tvN 제공) 2021.08.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사생활 논란이 불거진 'K배우' 의혹 관련 배우 김선호를 지목한 유튜버 이진호가 해당 글을 작성한 전 여자친구의 정체를 두고 "파급력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전 여친 정체가 왜? 김선호 쩔쩔매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진호는 "A씨 글 전부를 무비판적으로 믿기는 어렵다는 생각이다. 취재 과정에서 100% 믿기는 어렵다는 판단을 내렸다"며 "김선호 입장에선 큰 문제가 있다. 진위 여부와 별개로 A씨가 실제 연인 관계였다"고 말했다.

이어 "이 사건이 반전될 수 있는 여지도 존재하는데 이건 A씨의 정체와 직간접적인 관계가 있다. 김선호의 전 연인 A씨의 정체가 밝혀진다면 상당한 파급력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 여친의 정체가 공개되면 김선호 이미지 역시 타격이 불가피하다. 김선호 입장에서는 모든 걸 털고 가야 일말의 가능성이 열린다. 하지만 그렇게 하기에는 김선호의 이미지는 너무 좋았다"고 덧붙였다.

또 광고계의 '손절' 움직임에 대해 "김선호의 광고비는 최근 '갯마을 차차차' 이후 한 달 사이 5억원에서 7억원으로 올랐다. 최소 10개 이상이니 50억원 이상을 받았다. 그에 따른 위약금 문제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김선호를 둘러싼 논란은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며 불거졌다. K배우와 지난해 초부터 최근까지 교제한 사이라고 주장한 A씨는 자신이 임신하자 K 배우가 혼인을 빙자해 임신중절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입장을 내놨다. 또 이번 논란의 여파로 김선호를 비롯해 신민아, 이상이 등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가 줄줄이 취소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