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 항공산업 국제시장 진출 공식화

등록 2021.10.20 10:38: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사진= 인천시청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23일까지 서울 공항에서 ‘인천항공산업관’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서울 ADEX(전시회)는 격년으로 개최되는 항공방위산업분야의 대규모 국제행사로 2019년에는 31개국에서 430업체가 참여했으며 올해도 전 세계 코로나19 대유행에도 불구하고 28개국에서 440업체가 참가한다.

또 서울 ADEX 2021 공식행사인 ‘항공산업 발전 세미나’에서는 2025년까지 항공산업 3대 대전환을 통한 인천형 항공산업 생태계 구축 방향을 제시한다.

인천시는 인천지역의 항공 부품, 드론, 도심항공교통기업이 참여한 인천항공산업관 운영을 통해 인천 항공부품기업들의 기술력을 전 세계에 알리고 글로벌 항공 기업과의 수출상담 등을 진행한다.

아울러 인천공항을 중심으로 하는 아시아 1등 항공산업 허브 전략과 인천형 항공산업 일자리 창출, 미래도심항공교통체계를 선도하는 항공산업육성 정책을 대외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특히 20일 서울 ADEX 2021의 행사 주관기관인 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와 항공우주산업분야 정책수립 및 공동과제 발굴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항공산업 발전세미나’에서는 2025년까지 인천의 항공산업 전략과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조택상 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은 “인천은 항공기 개조사업과 항공기 중정비센터, 엔진정비에 이르는 인천형 항공정비산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향후 도심항공교통체계를 연계하는 인천형 항공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항공선도기업 발굴과 판로개척,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2017년부터 프랑스 파리에어쇼와 영국 판보로에어쇼 등에 인천 항공기업 공동 전시관을 운영·지원해 왔으며, 이를 통해 관내 항공브레이크 패드 전문생산기업이 이탈리아에 1150만 달러의 수출성과를 달성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