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황선홍호, U-23 아시안컵 예선 위해 싱가포르로 출국

등록 2021.10.20 11:33: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5일 필리핀과 첫 경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황선홍 U-23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황선홍호가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예선을 위해 싱가포르로 출국했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U-23 축구대표팀은 2022 AFC U-23 아시안컵 예선에 참여하기 위해 2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싱가포르로 떠났다.

대표팀은 예선 H조에서 25일 필리핀, 28일 동티모르, 31일 싱가포르와 차례대로 붙는다. 이번 대회는 황 감독이 취임 후 치르는 첫 공식 대회다.

총 11개 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예선에서 각 조 1위와 2위 팀 중 상위 4개 팀만 본선에 진출한다.

2022 AFC U-23 아시안컵 본선은 내년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린다.

황선홍호는 이번 U-23 아시안컵 예선을 시작으로 내년 항저우아시안게임과 2023년 파리올림픽까지 이어지는 대장정에 나선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U-23 축구 대표팀 황선홍 감독이 27일 경기 파주시에 위치한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을 지도하고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2021.09.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특히 2022년 개최되는 항저우아시안게임에선 금메달을 따면 병역 혜택이 주어진다.

지난 11일 파주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소집된 황선홍호에는 오현규(김천), 최준(부산), 이광연(강원) 등이 이름을 올렸다.

애초 명단에 올랐던 수비수 조위제(용인대)는 소속팀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제외됐다. 대체 선수로는 수원 삼성 수비수 이풍연이 뽑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