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겜' 흥행에 넷플릭스 3분기 훨훨…녹색 체육복 입은 CEO(종합)

등록 2021.10.20 15:06:35수정 2021.10.20 15:29: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징어게임 덕에 넷플릭스 가입자 440만명 증가
리드 헤이팅스 CEO, 오징어게임 운동복 입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넷플릭스 공식 유튜브에 공개된 실적 인터뷰 영상에서 리드 헤이팅스 공동 최고경영자(CEO)가 오징어게임의 녹색 운동복을 입고 등장한 모습.(출처 넷플릭스 유튜브)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넷플릭스가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대박을 터트리면서 3분기 기대를 뛰어넘는 신규 가입자를 확보했다.

1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3분기 전세계 가입자가 440만명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예상치인 350만명을 넘어선 것이다.

이에 따라 넷플릭스의 총 글로벌 유료 가입자수는 2억1360만명으로 늘어났다.

일반적으로 여름철은 가입자 확보가 더딘 경향이 있다. 지난해 3분기에는 220만명의 가입자가 늘었으나 기대에는 미치지 못한 바 있다.

WSJ는 오징어게임 등 히트작으로 시청자들이 몰리면서 회사 예측보다 많은 가입자를 확보했다고 분석했다.

지난달 17일 공개된 오징어게임은 틱톡과 같은 소셜 플랫폼에서 입소문이 나며 세계적인 인기를 끌었고, 온라인에선 오징어게임의 핼러윈 의상이 판매되고 있다.

넷플릭스는 오징어게임을 총 1억4200만 가구에서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

오징어게임(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는 3분기 매출은 지난해 동기 대비 16% 증가한 74억8000만달러(약 8조8152억달러), 주당 순이익은 3.19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팩트셋에 따르면 주당 순이익은 애널리스트들이 예상한 예상치인 2.57달러를 상회했다.

넷플릭스는 4분기에는 850만명의 신규 가입자를 확보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넷플릭스의 리드 헤이팅스 공동 최고경영자(CEO)가 오징어게임에서  참가자들이 입었던 녹색 운동복을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넷플릭스 공식 유튜브에 공개된 3분기 실적 설명회 영상에서 헤이팅스 CEO는 녹색 운동복을 입고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는 오징어게임의 이같은 성공을 예상하지 못했다면서 다음 히트작도 아마 예상하지 못한 곳에서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넷플릭스 콘텐츠 엔진에서 나나 테드 서랜도스 CEO조차 아직 모르는 것이 또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징어게임은 456억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참가자들이 목숨을 걸고 벌이는 생존 게임을 그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