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주시,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와 상생발전 '맞손'

등록 2021.10.21 22:18: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역 수출기업, 글로벌 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홍보활동 협력

associate_pic

영주시청 강당에서 영주지역 수출기업 해외시장 진출 지원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뉴시스] 김진호 기자 = 경북 영주시가 지역 수출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에 나섰다.

영주시는 21일 시청 강당에서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영주상공회의소, (재)풍기인삼축제조직위원회와 수출기업 해외시장 진출 지원 등을 주요 골자로 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관계 기관은 영주지역 수출기업과 대표 상품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 영주시 우수 문화관광자원 및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해외 홍보활동에 상호협력하게 된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확산으로 해외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수출기업이 이번 협약을 통해 해외시장 진출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회장 황병구)는 1980년 설립됐다.

80여개 지역 상공회의소와 함께 미주한인상공인 24만여 명의 권익을 대표하고 있는 미국 최대 비영리 한인사업체 연합기관이다.

현재 한·미간 교류 확대 추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932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