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쇼팽 콩쿠르 우승' 中 피아노 스타 리윈디, 성매매 혐의 체포

등록 2021.10.22 09:03:57수정 2021.10.22 09:22: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윤디 리. 2021.10.22. (사진 = 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세계적인 피아노 경연대회인 '쇼팽 국제 콩쿠르'에서 중국인 최초로 우승한 스타 피아니스트 리윈디(39·李雲迪·윤디 리)가 성매매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21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외신에 따르면, 중국 베이징 차오양구 공안국은 이날 불법 성매매를 한 여성 천모(29)씨와 남성 리모(39)씨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남성의 구체적인 신원을 밝히지 않았다. 하지만 인민일보를 포함한 중국 관영 언론은 체포된 39세의 남성이 리윈디라고 확인했다.

또 경찰은 피아노 건반 사진과 함께 "세상은 단순하게 흑백만 있는 건 아니지만, 흑백은 구분해야 한다"는 글도 올렸다.

리윈디는 만 18세이던 지난 2000년 쇼팽 콩쿠르에서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최연소 우승했다. 특히 아시아 지역에서 큰 인기를 누리며 '피아노의 왕자'로 불렸다. 중국 피아노 수퍼스타 랑랑(郎朗)과 함께 중국 피아노계 양대산맥으로 통했다.

하지만 최근엔 클래식 음악계에서 벗어나 중국의 엔터테인먼트 TV 쇼에 자주 출연했다.

한때 국내에도 팬들을 보유하고 있었으나, 현재는 큰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다. 지난 2015년 호주 시드니 심포니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협연 당시 실수를 연발한 데다 태도까지 엉망이라는 비판을 받은 직후 하락세다.

최근 중국에서는 스타들이 잇따라 성 스캔들에 휩싸여 있다. 지난 8월엔 K팝 아이돌로 활약한 크리스(우이판)이 강간 혐의로 체포, 구금돼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