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경제청, '2021 한국전자전'서 투자유치 홍보관 운영

등록 2021.10.25 08:59: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6~29일 코엑스서 평택시와 공동 운영
경기경제자유구역(시흥 배곧, 평택 포승·현덕지구) 특·장점 소개
국내외 전자, IT업계와 사업 관계자 1:1 맞춤형 투자상담

associate_pic

경기도청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박상욱 기자 =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은 26~29일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52회 2021 한국전자전(Korea Electronics Show 2021)'에서 투자유치를 위한 홍보관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가 주관하는 '한국전자전'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자·IT 산업전시회이자 국제 행사로, 관련 산업 최신 경향·정보 교류와 기술 습득, 홍보·마케팅의 장(場)이다.

경기경제청은 평택시와 공동으로 홍보관을 설치해 운영한다. ▲'평택 포승(BIX)지구' :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생산 클러스터 ▲'평택 현덕지구' : 수소경제도시 및 글로벌 정주환경 조성 ▲'시흥 배곧지구' : 육·해·공 무인 이동체, 의료 바이오 클러스터 구축 등 3개 지구로 개발하는 경기경제자유구역의 지구별 특징과 장점을 소개한다.

이와 함께 투자 유치 전문인력을 상시 배치해 국내외 전자, IT업계 바이어와 사업 관계자를 대상으로 1:1 맞춤형 투자상담도 진행한다.

박찬구 경기경제자유구역청 투자유치과장은 "참가기업과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경기경제청과 자유구역의 인지도를 높이고, 전자부품소재 분야의 잠재 투자기업을 다수 확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