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황선홍호 오늘 데뷔전…U-23 아시안컵 예선 첫 경기

등록 2021.10.25 10:23: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후 6시 필리핀과 예선 조별리그 H조 1차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황선홍 U-23대표팀 감독이 24일(현지시간) 싱가포르 그랜드머큐리록시호텔에서 열린 2022 AFC U-23 아시안컵 예선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KFA 제공) 2021.10.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황선홍호'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이 오늘 공식 첫 경기를 통해 출항을 알린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대표팀은 25일 오후 6시(한국시간) 싱가포르의 잘란 베사르 스타디움에서 필리핀과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예선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치른다.

한국은 이어 28일 동티모르, 31일 싱가포르와 차례대로 붙는다.

총 11개 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예선에서 각 조 1위와 2위 팀 중 상위 4개 팀만 본선에 진출한다.

2022 AFC U-23 아시안컵 본선은 내년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린다. 한국은 2020년 태국 대회에서 첫 우승을 달성했다.

황선홍호는 이번 U-23 아시안컵 예선을 시작으로 내년 항저우아시안게임과 2023년 파리올림픽까지 이어지는 대장정에 나선다.

이번 대회는 황 감독이 취임 후 치르는 첫 공식 대회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황선홍 U-23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 = 대한축구협회 제공)

황 감독은 2020 도쿄올림픽을 끝으로 물러난 김학범 전 감독의 후임으로 지난달 U-23 대표팀 지휘봉을 잡았다.

지난 11일 파주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 소집해 담금질을 시작한 황선홍호는 20일 싱가포르로 출국했다.

K리그 무대에서 활약하는 오현규(김천), 이동률(제주), 강윤구(울산), 이광연(강원)을 비롯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19세 이하(U-19) 월드컵 준우승 멤버인 최준 등이 이름을 올렸다.

황 감독은 경기 전날인 24일 대한축구협회를 통해 "부담도 되지만 우리 선수들과 열심히 준비했다. 최선을 다해서 반드시 좋은 결과를 가져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