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271대, 전국 코로나 선별진료소로

등록 2021.10.25 09:46: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5억 상당 안마의자 전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바디프랜드는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증한 안마의자 271대가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 있는 선별진료소 근무자들에게 전달됐다고 25일 밝혔다. (사진= 바디프랜드 제공) 2021.10.25

[서울=뉴시스] 백영미 기자 = 바디프랜드는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증한 안마의자 271대가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 있는 선별진료소 근무자들에게 전달됐다고 25일 밝혔다.

바디프랜드는 지난달 11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5억 원 상당의 안마의자 271대를 기증했다. 안마의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서울 성동구보건소 등 전국 코로나19 선별진료소 271곳에 설치됐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코로나19 방역으로 몸과 마음이 지친 의료진 등 관계자들을 위해 이 같이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국 선별진료소에 설치된 안마의자는 긴장된 근육을 이완시키는 동시에 힐링 메시지와 음악을 함께 들려주는 멘탈 마사지 프로그램 등을 적용한 바디프랜드의 대표 모델이다. 특히 냉온풍 시트가 적용돼 항상 방역복을 착용해야 하는 선별진료소 근무자에게 적합하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사랑의열매에 기증한 안마의자가 코로나19 극복의 최전선에 있는 분들에게까지 전달돼 더욱 감사하고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만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ositive1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