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안갯벌 세계유산 등재 축하' 박종만 화가 개인전

등록 2021.10.25 14:54: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신안군청사 로비에서 31일까지 '얼씨구 울! 신안갯벌전'

associate_pic

[신안=뉴시스] 신안 갯벌 세계유산 등재 축하 '해선 박종만 화가 개인전'. *재판매 및 DB 금지


[신안=뉴시스] 박상수 기자 = 신안갯벌의 세계유산 등재를 축하하는 전시회가 신안군청에서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신안군은 22일부터 31일까지 신안군청사 로비에서 해선 박종만 화가의 '얼씨구 울! 신안갯벌전' 전시회를 갖는다고 25일 밝혔다.

박종만 화가의 13번째 개인전인 이번 전시회는 '한국의 갯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기념식의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전시회에서는 신안갯벌의 아름다움과 인간의 어우러짐을 주제로 한 서양화 12점, 한국화 10점, 수채화 8점을 전시한다.

해선 박종만 화가는 목포대학교 미술학과를 졸업, 20여년이 넘는 기간 동안 신안갯벌을 바라보며 느낀 아름다움을 캔버스 위에 기록해왔다.

이번 전시회는 '위드코로나' 시대에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신안갯벌의 아름다움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신안갯벌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예술작품을 통해 코로나블루로 지친 군민들이 힐링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전시회의 주제처럼 세계자연유산인 신안갯벌의 아름다움을 유지시키고 인간의 현명한 이용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안군은 오는 27일 신안군청사 잔디광장에서 한국의 갯벌 세계유산 등재 기념식을 진행한다. 이날 기념식에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 인증서를 전달받을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