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외교관 후보자 최종 합격 41명 발표…여성 63.4%

등록 2021.10.25 18:00:00수정 2021.10.25 19:1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평균 연령 26.2세…최연소 98년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인사혁신처는 2021년 외교관 후보자 최종 합격자 41명 명단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를 통해 발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선발에는 1490명이 응시했으며, 여성 합격자 비율은 63.4%이다.

이번 채용은 일반외교 분야에 대해 진행됐다. 합격자 중 여성은 26명이며, 비중은 지역외교 분야도 함께 선발했던 지난해 52.9% 대비 10.5%포인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합격자 평균 연령은 26.2세로 지난해 26.7세에 비해 0.5세 낮아졌다. 최연소 합격자는 1998년생 남녀 1명씩 2명이다.

연령대별로는 25~29세가 31명으로 75.6%, 20~24세가 8명으로 19.5%, 30~34세가 2명으로 4.9% 비중을 각각 차지했다.

지방인재채용목표제 적용으로는 1명이 추가 합격했다. 양성평등채용목표제 적용을 통해 추가 합격한 인원은 없었다.

최종 합격자는 외교관 후보자 신분으로 국립외교원에 입교, 1년 정규 과정 후 외무공무원으로 임용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