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기업 절반 "'위드코로나' 전환 긍정적"

등록 2021.10.25 18:16: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위드코로나 전환에 따른 기업 운영 변화.(그래픽=사람인 제공) 2021.10.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백신접종이 속도를 내면서 '위드코로나' 전환에 대한 논의가 현실화되는 가운데 기업들의 절반은 긍정적인 반응을 내비쳤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에 따르면 기업 518개사를 대상으로 '위드코로나 전환에 따른 기업 운영 변화'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 기업의 51.2%가 '위드 코로나 전환'에 대해 매우 긍정적이라고 답했다. '아직 시기상조'라는 응답은 30.3%, '잘 모르겠다'는 답변은 17%였다. 매우 부정적이라는 응답은 1.5%에 그쳤다.

위드코로나 전환에 대해 긍정적인 이유로는 '외부활동 증가로 소비심리가 회복할 것 같아서'(54%·복수응답)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계속해서 '비대면과 대면방식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생산성을 높일 수 있어서'(39.6%), '경제 활성화 정책이 탄력이 붙을 것 같아서'(35.8%), '채용·대외 이벤트 등 보류됐던 일정 확대 가능해서'(21.9%)의 답변이 이어졌다.

위드코로나 전환에 대비한 경영전략 변화가 있다는 기업은 절반 이상인 55%였다. 구체적으로 '근무 방식 디지털 전환 가속'(33.7%·복수응답)이 가장 많았고 이어 'R&D·인재 채용 등에 투자 확대'(30.5%), '해외 비즈니스 활로 모색'(24.6%), '온라인 매출 구조 구축'(22.8%), '디지털 중심 인력 구조조정'(18.6%) 등의 순이었다.

또 위드코로나 정책 시행시 채용 계획에 변화를 줄 계획이라는 기업은 51.7%였고 이들은 '채용 규모를 확대'(44.8%·복수응답)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다음으로 '채용 방식 대면으로 복귀'(38.1%), '채용 횟수 등 기존 계획 전면 수정'(31.7%)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기업 절반(47.9%)은 위드코로나 전환시 기업 경영 상태가 '코로나19 이전으로 회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매출 하락 등 여파 여전'(27.8%)이라는 응답도 있었고 '기존보다 매우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하는 기업은 24.3%였다.

한편 기업들은 위드코로나 시대 대응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에 대해서는 '내부 조직의 디지털 전환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 실현'(44.6%·복수응답), '비즈니즈 구조 온라인 전환 가속'(35.1%), '기술·인재 등에 공격적 투자'(34.2%), 'ESG 경영 실천 등 기존 답습 타파'(11.4%) 등으로 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