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 맛집 여기 다 모였네"…금요일부터 서울 미식주간

등록 2021.10.26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서울 레스토랑&바 100선' 미식안내서 발간
토크 콘서트·쿠킹클래스 등 서울 미식문화 소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26일 서울만의 다양하고 차별화된 미식문화를 알리기 위해 '서울 미식주간(Taste of Seoul)'을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6일 동안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로 떠나는 6일간의 세계미식여행'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서울 미식주간'은 음악·영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와 협업한 프로그램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다채롭고 색다른 서울만의 미식문화를 소개한다.

올해 '서울 미식주간'은 서울의 레스토랑&바 100선을 소개한다. 이 외에도 미식여행 라이브, 글로컬 푸드마켓, 라이브 쿠킹클래스 등 다양한 방법으로 미식문화를 경험하는 '서울미식여행 위크'가 진행된다.

분야별 전문 미식 큐레이터가 참여해 '서울 레스토랑&바 100선'을 발굴한다. 발굴된 업장에는 한국적 색채를 담은 색동컬러의 기념패를 증정해, 서울 대표미식 레스토랑으로서의 자부심을 높일 예정이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발간되는 '서울 레스토랑&바 미식안내서'는 분야별 미식 큐레이터가 선정한 한식, 양식, 아시안, 그릴 다이닝, 채식 기반, 바&펍, 디저트&카페 분야의 대표 미식을 담았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모든 행사는 비대면 또는 소규모 대면행사로 병행해 진행된다. 현장참여는 백신 접종 완료자를 중심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해 이뤄질 예정이다.

'서울 미식주간'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서울 레스토랑&바 100선' 리스트는 공식 홈페이지(tasteofseoul.visitseoul.net)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경주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고 자연과 첨단이 어우러져 고유의 맛과 멋을 지닌 서울은 독창적이면서도 풍성하고, 다채로운 특성이 있다"면서 "서울의 유일한 미식 축제인 '서울 미식주간(Taste of Seoul)'을 통해 우리만의 다름이 있는 미식 문화를 전 세계에 알려, 글로벌 미식 도시로서 서울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