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건양대병원 김대성 교수, SCI급 국제학술지에 논문게재

등록 2021.10.26 10:29: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건양대병원 소화기내과 김대성 교수.(사진=건양대학교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김도현 기자 = 건양대병원은 소화기내과 김대성 교수의 논문이 SCI(과학인용색인)급 국제학술지 ‘위장병·간장병학저널(Journal of Gastroenterology and Hepatology)’에 게재됐다고 26일 밝혔다.

논문 주제는 ‘크론병 환자의 위장관 출혈 재발을 감소시키기 위한 항종양괴사인자 치료의 효과’로 염증성 장 질환 중 하나인 크론병에 의한 위장관 출혈의 재발 위험을 낮추는 치료법을 다루고 있다.

김 교수는 크론병에 의한 급성 중증 하부 위장관 출혈 환자 131명을 대상으로 전통적인 치료법으로 치료한 환자군과 항종양괴사인자요법으로 치료한 환자군을 약 7년에 걸쳐 비교하고 분석했다.

그 결과 항종양괴사인자요법으로 치료받은 환자군이 전통적인 방법으로 치료한 환자군보다 위장관 재출혈 위험이 낮은 것으로 드러났다.

김 교수는 연구를 통해 항종양괴사인자 치료가 조기 위장관 재출혈을 방지하고 장기적인 출혈 위험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김대성 교수는 “크론병에 의한 위장관 재출혈 치료에 관한 실마리를 찾아낸 만큼 관련 연구를 지속해 실제 치료제 개발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