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근·현대 신문 광고로 시대상을 엿보다…청주고인쇄박물관 특별전

등록 2021.10.26 13:26: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2월19일까지 우리나라 최초 광고 등 전시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임선우 기자 = 충북 청주고인쇄박물관이 26일부터 12월19일까지 근·현대 광고 문화와 시대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특별전을 연다.

'광고, 시대를 보다'를 주제로 한 이번 전시는 근현대인쇄전시관 기획전시실에서 3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1부 '최초의 광고와 한글 광고'에서는 독립신문, 황성신문 등 근대 신문에 실린 광고가 소개된다.

우리나라 최초의 광고 '덕상세창양행고백(德商世昌洋行告白)'이 실린 한성주보 제4호도 선보여진다. 이 광고는 독일 무역회사 세창양행이 조선에 들여오거나 취급할 상품을 나열한 목록이다.

당시에는 광고를 뜻하는 용어가 '고백(告白)'이었다.

2부는 일제 강점기의 상업 광고, 3부는 광복 이후 급성장한 광고 시장으로 꾸려진다. 5년 단위 가족계획사업 등 정부 주도의 공익광고도 만나볼 수 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같은 시간대 관람 인원은 29명으로 제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imgiz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